2023.12.04 (월)

  • 맑음속초8.8℃
  • 맑음-0.5℃
  • 맑음철원-0.3℃
  • 맑음동두천2.0℃
  • 맑음파주1.6℃
  • 맑음대관령2.5℃
  • 맑음춘천1.9℃
  • 구름많음백령도7.8℃
  • 맑음북강릉10.4℃
  • 맑음강릉10.9℃
  • 맑음동해11.2℃
  • 맑음서울3.3℃
  • 맑음인천4.9℃
  • 맑음원주1.7℃
  • 맑음울릉도11.4℃
  • 맑음수원4.3℃
  • 맑음영월2.1℃
  • 맑음충주1.1℃
  • 맑음서산5.9℃
  • 맑음울진10.9℃
  • 맑음청주3.0℃
  • 맑음대전4.3℃
  • 맑음추풍령4.5℃
  • 맑음안동2.5℃
  • 맑음상주3.2℃
  • 맑음포항8.8℃
  • 맑음군산5.2℃
  • 맑음대구5.3℃
  • 맑음전주5.7℃
  • 맑음울산9.7℃
  • 맑음창원6.8℃
  • 맑음광주4.8℃
  • 맑음부산11.4℃
  • 맑음통영10.6℃
  • 구름조금목포6.4℃
  • 맑음여수7.6℃
  • 구름많음흑산도10.0℃
  • 구름조금완도7.5℃
  • 맑음고창6.1℃
  • 맑음순천7.9℃
  • 맑음홍성(예)3.7℃
  • 맑음1.6℃
  • 구름조금제주11.6℃
  • 구름조금고산10.0℃
  • 맑음성산12.2℃
  • 맑음서귀포12.5℃
  • 맑음진주5.5℃
  • 구름조금강화2.4℃
  • 맑음양평0.9℃
  • 맑음이천1.4℃
  • 맑음인제1.9℃
  • 맑음홍천-1.2℃
  • 맑음태백6.0℃
  • 맑음정선군1.3℃
  • 맑음제천0.3℃
  • 맑음보은2.2℃
  • 맑음천안2.7℃
  • 맑음보령7.1℃
  • 맑음부여3.0℃
  • 맑음금산-0.2℃
  • 맑음2.9℃
  • 맑음부안5.5℃
  • 맑음임실4.4℃
  • 맑음정읍6.0℃
  • 맑음남원2.6℃
  • 맑음장수3.9℃
  • 맑음고창군6.3℃
  • 맑음영광군6.6℃
  • 맑음김해시7.3℃
  • 맑음순창군3.2℃
  • 맑음북창원7.2℃
  • 맑음양산시8.9℃
  • 맑음보성군7.4℃
  • 맑음강진군7.3℃
  • 맑음장흥6.7℃
  • 구름조금해남6.5℃
  • 맑음고흥9.2℃
  • 맑음의령군6.1℃
  • 맑음함양군4.0℃
  • 맑음광양시8.6℃
  • 구름조금진도군8.6℃
  • 맑음봉화3.4℃
  • 맑음영주1.8℃
  • 맑음문경4.7℃
  • 맑음청송군3.2℃
  • 맑음영덕7.4℃
  • 맑음의성3.8℃
  • 맑음구미3.6℃
  • 맑음영천5.0℃
  • 맑음경주시8.2℃
  • 맑음거창3.0℃
  • 맑음합천5.6℃
  • 맑음밀양5.2℃
  • 맑음산청3.3℃
  • 맑음거제8.7℃
  • 맑음남해6.0℃
  • 맑음7.4℃
신세계, SK 야구단 인수 공식화…돔구장 건립도 고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

신세계, SK 야구단 인수 공식화…돔구장 건립도 고려

신세계그룹의 SK 와이번스 인수가 공식화됐다. 신세계그룹은 야구단 인수와 함께 적극적인 투자도 약속했다. 장기적으로 돔을 포함한 다목적 건물을 건립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신세계그룹은 26일 ‘인천 SK 와이번스 프로야구단을 인수하는 방식으로 KBO 한국 프로야구 신규 회원 가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앞서 SK텔레콤과 신세계그룹은 SK와이번스 야구단을 신세계그룹이 인수하는데 합의하고, 관련 MOU를 체결했다. 신세계그룹의 이마트는 SKT가 보유하고 있는 SK와이번스 지분 100%를 인수하게 되며, 연고지는 인천으로 유지한다. 새 팀의 이름에는 ‘이마트’가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인수금액은 SK 와이번스가 사용하는 토지 등을 모두 포함해 1352억8000만원으로 알려졌다.

시즌이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코칭 스태프를 비롯한 선수단과 프론트 역시 100% 고용 승계한다고 밝혔다.

신세계그룹은 야구단 인수 이유에 대해 ‘온오프라인 통합과 온라인 시장의 확장을 위해 수년 전부터 프로야구단 인수를 타진해왔다. 특히 기존 고객과 야구팬들의 교차점과 공유 경험이 커서 상호간의 시너지가 클 것으로 판단해 SK 와이번스 인수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또 ‘야구를 즐기는 팬들이 모바일 등 온라인 환경에 익숙하고 열정을 바탕으로 게임, 커뮤니티 활동을 하는 등 프로야구는 온오프라인 통합이 가장 잘 진행되고 있는 스포츠 분야로 두터운 야구팬층이 온라인 시장의 주도적 고객층과 일치한다는 점에 주목했다’고 덧붙였다. 

 

MOU 체결에 따라 야구단 인수 관련 움직임도 빨라질 전망이다. 양 사는 한국야구위원회(KBO)와 인천광역시 등과의 협의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또, 최대한 빠르게 구단 출범과 관련된 실무 협의를 마무리하고 오는 4월 개막하는 2021 KBO 정규시즌 개막 준비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구단 네이밍과 엠블럼, 캐릭터 등도 조만간 확정하고, 3월 중 정식으로 출범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신세계는 적극적인 투자도 약속했다. 프로야구 팬들의 야구 보는 즐거움을 위해 신세계그룹의 고객 경험과 노하우를 접목한 ‘라이프 스타일 센터’로 야구장을 진화시킬 예정으로 프로야구 1000만 관중 시대를 야구 팬들과 함께 만들어가기 위해 팬과 지역사회, 관계기관의 의견을 수렴하여 장기적으로 돔을 포함한 다목적 시설 건립을 추진하는 등 인프라 확대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