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맑음속초13.3℃
  • 황사6.6℃
  • 맑음철원6.9℃
  • 맑음동두천8.3℃
  • 맑음파주8.3℃
  • 맑음대관령2.4℃
  • 맑음춘천7.3℃
  • 맑음백령도8.8℃
  • 황사북강릉13.4℃
  • 맑음강릉14.1℃
  • 맑음동해12.5℃
  • 황사서울10.0℃
  • 안개인천7.8℃
  • 맑음원주9.7℃
  • 황사울릉도15.2℃
  • 황사수원8.2℃
  • 맑음영월7.5℃
  • 맑음충주8.5℃
  • 맑음서산7.8℃
  • 맑음울진11.4℃
  • 황사청주9.7℃
  • 황사대전9.2℃
  • 맑음추풍령7.5℃
  • 황사안동8.6℃
  • 맑음상주11.0℃
  • 황사포항13.5℃
  • 흐림군산8.6℃
  • 황사대구10.0℃
  • 황사전주10.5℃
  • 황사울산12.6℃
  • 맑음창원11.4℃
  • 박무광주9.4℃
  • 황사부산15.0℃
  • 맑음통영10.5℃
  • 박무목포8.8℃
  • 구름많음여수12.3℃
  • 황사흑산도9.5℃
  • 구름조금완도9.3℃
  • 구름많음고창8.6℃
  • 구름조금순천5.0℃
  • 박무홍성(예)8.1℃
  • 맑음8.7℃
  • 구름조금제주12.0℃
  • 구름조금고산12.6℃
  • 구름조금성산9.8℃
  • 구름조금서귀포13.6℃
  • 맑음진주6.3℃
  • 맑음강화6.9℃
  • 맑음양평9.0℃
  • 맑음이천8.5℃
  • 맑음인제7.0℃
  • 맑음홍천8.3℃
  • 맑음태백3.7℃
  • 맑음정선군5.1℃
  • 맑음제천6.3℃
  • 맑음보은6.7℃
  • 맑음천안7.4℃
  • 맑음보령8.1℃
  • 흐림부여9.2℃
  • 맑음금산6.2℃
  • 흐림8.7℃
  • 구름조금부안9.7℃
  • 맑음임실7.0℃
  • 구름조금정읍10.0℃
  • 맑음남원6.5℃
  • 맑음장수3.2℃
  • 구름많음고창군9.5℃
  • 구름많음영광군8.8℃
  • 맑음김해시11.6℃
  • 맑음순창군6.3℃
  • 맑음북창원11.5℃
  • 맑음양산시9.9℃
  • 구름많음보성군10.3℃
  • 구름많음강진군8.6℃
  • 구름많음장흥8.5℃
  • 구름많음해남8.3℃
  • 구름조금고흥6.4℃
  • 맑음의령군5.6℃
  • 맑음함양군4.8℃
  • 구름조금광양시10.0℃
  • 구름조금진도군8.3℃
  • 맑음봉화6.1℃
  • 맑음영주7.5℃
  • 맑음문경10.1℃
  • 맑음청송군4.7℃
  • 맑음영덕13.2℃
  • 맑음의성6.6℃
  • 맑음구미9.1℃
  • 맑음영천7.9℃
  • 맑음경주시7.5℃
  • 맑음거창4.0℃
  • 맑음합천6.9℃
  • 맑음밀양9.6℃
  • 맑음산청5.8℃
  • 맑음거제9.4℃
  • 구름많음남해11.2℃
  • 맑음8.9℃
di동일, 이차전지 소재 기업으로 변신… 부동산 가치는 시가총액 근접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

di동일, 이차전지 소재 기업으로 변신… 부동산 가치는 시가총액 근접

DI동일.png

 

[이슈포커스 노윤도 기자] 한국금융분석원은 3월 4일 이차전지 소재 기업으로 변신하고 있는 di동일(001530)에 대해 2023년 예상 per 11.9배로 이차전지 소재 관련주 대비 저평가 종목이라는 점에서 투자의견을 buy(매수)로 신규 추천하고, 목표주가 417,000원을 제시했다.

이는 2023년 예상 주당순이익(eps) 20,852원에 per 20배를 적용한 것이며, 현재 주가 대비 상승 여력은 67% 수준이다.

di동일의 연결 대상 종속법인은 12개 비상장 자회사이며, 이를 통해 섬유소재, 패션 의류, 이차전지용 알루미늄박, 환경 엔지니어링 사업 등을 영위하고 있다. 동사는 본업인 섬유소재와 패션의류 사업 등을 통해 안정적인 수익이 발생하고 있고, 성장 산업인 이차전지향 알루미늄박 매출 증가가 성장 엔진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금융분석원 김승한 리서치센터장은“di동일은 지난해 5월 독일 기업과 알루미늄 압연기 구매계약을 체결해 다섯번째 생산라인이 증설될 예정이다. 또한 해외시장을 겨냥한 해외 생산라인 증설도 추진중임에 따라 동사의 알루미늄박 생산 capa 확대는 매출 규모 및 매출 비중 확대로 이어질 전망이다”라고 설명했다.

일반적으로 방직회사들은 원면을 미리 구매해 재고로 보유하고 있다가 제품을 만들어 파는 사업 구조를 갖고 있다. 이에 따라 재고 보유를 위한 보유 부동산이 많은데 동일방직으로 출발한 di동일 역시 수도권 주요 지역에 보유중인 부동산 규모가 큰 자산가치 우량주이기도 하다.”라고 강조했다.  

김승한 리서치 센터장은 di동일의 알루미늄박 매출 비중 증가 추이 및 전망과 보유 토지 현황 등을 리포트에서 제시했다. 해당 리포트는 한국금융분석원 홈페이지에서 열람이 가능하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